메뉴 건너뛰기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강영기 회장

 

미주 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는 150만 한인상공인을 대변하는 대표 경제 단체이자, 전 세계 한인 상공회의소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습니다. 또한 미국 내에 78개 지역 상공회의소를 중심으로 한인사회뿐만 아니다 된 범세계적인 기구입니다.

 

미주 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1980년 설립 이래 미국 한인사회의 발전과 같이해왔으며 미주 한인들의 권익과 화합을 수호하며 한인들의 위상을 높여왔습니다. 미주 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산하 6개 지역협의회와 78개 지역 한인상공회의소 그리고 200여명의 임원과 이사진, 이런 자긍심 아래 상공인의 권익 향상과 상공업의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며 한인상권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저는 이런 자랑스러운 전통에 발맞추어 한인상공인들이 뻗어 나갈 수 있는 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미국 주류사회와 더 적극적으로 소통해 같이 동반성장할 수 있는 길을 열겠습니다. 이런 미주류사회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십분 활용해 미주 한인상공인들의 이익을 대변하고 글로벌 무한경쟁 시대를 슬기롭게 헤쳐 나갈 수 있도록 비즈니스에 필요한 정보의 허브가 되겠습니다.

 

 

동행

 


한 미주 한인상공회를 만들어 가겠습니다.

 

다가오는 많은 도전과 난관을 넘기 위해 여러분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조가 필수적입니다. 미주 내 한인 상공인의 미래를 위해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 꼭 부탁드립니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총회장 강영기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USA is representative economic association which represent 1.5million Korean Chamber of Commerce. This is built up of network with Korean Chamber of Commerce around the world.
Furthermore, it is not only comprised of Korean communities around the 78 of local chamber of commerce in America but also various global organizations.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USA has been created with the development of Korean immigrant society since its inception in 1980. It has steadily increased Korean’s status, protecting their interests and unifying Koreans living in the United States.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USA is composed of 6 of regional small medium business associations, 78 of regional Korean Chamber of Commerce.

 

There are 200 executives members and board of directors who have significantly contributed to the advancement of Korean-business district. By taking the leadership role to increase improvement of the rights and interests of Korean businessmen in the competitiveness nature in commercial and industrial sectors.

 

I will do my best ability to intercommunicate with the mainstream society in America and pave the way for promotion of Korean-Businessman and still keep our proud tradition.


Also, It is my goal to build up a network with the mainstream society in America and capitalize on the intercommunication with them.

 

I want KACCUSA to be the central source for information needed by businessmen and represent the interests of Korean-American businessmen. We will strive to help people navigate in the complex and increasingly competitive market in today's business world.

 

 

동행

 

 

I aim to make the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with “Accompanied Growth” and “Happiness Primary”

 

I ask you for complete support and help in order to make positive changes, overcoming challenges and breaking through barriers of any difficult situations.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USA
Chairman David KANG

위로